default_setNet1_2

파워태권도프리미엄리그 +75kg급 김현승 대 이경학 최강자전

기사승인 2020.11.17  14:17:0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15일 오후 강원도 춘천시 호반체육관에서 열린 '2020 KTA 파워태권도 프리미엄리그' 남자 개인전 +75kg급 최강자전에서 김현승(26·한국가스공사)이 이경학(21·조선대)을 3대0 완승으로 꺾고 대회 최강자로 등극 했다.

김현승은 지난 1월 서울 섬유센터에서 열린 1차 시연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이번 최강자전 대회에서 퍼펙트 개임을 운영하며 '파워태권도 최강자'로 등극했다. 김현승은 1차 시연대회 1위 자격으로 이번 최강자전 자동 진출 8강 상대 신재원(24·강화군청)을 2대1로 꺾고 4강에 진출 지난 제12회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은매달 리스터 임진홍(19·조선대)을 가볍게 2대0으로 누르고 결승에 올랐다.

5판 3승제로 열린 최강자 결승 경기에서 김현승은 1라운드에서 주특기인 돌개차기에 이어 몸통 연타 공격으로 경기 시작 40초 만에 100점 파워를 가볍게 아웃시켰다. 2라운드에서 얼굴 몸통  등 다양한 파워 공격을 구사하며 경기 시작 8초만 승리  3라운드에서는 파워태권도 한번 낼수 있는 최고 점수 90점을 획득하며 가볍게 조선대 이경학 선수에게 3 대0으로 이기고 2020파워태권도프리미엄리그 +75kg급 최강자가 되었다

 

 

WTN 월드태권도뉴스 webmaster@w-taekwondo.com

<저작권자 © WTN 월드태권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경기영상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