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립태권도박물관, ‘국기원 반세기’특별 기획전 개최

기사승인 2022.12.06  12:52:09

공유
default_news_ad1

- 6일부터, 국기원 최초 정관 일반에 처음 공개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 이하 재단)은 국기원(원장 이동섭)과 함께 ‘태권도의 심장 국기원 반세기’ 기획전시를 6일부터 내년 2월까지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 진행한다.

이번 기획전시는 1972년 11월 30일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의 개원 50주년을 기념해 마련되었다. 국기원 소장 유물인 ‘국기원 신축 설계도’(1972년)를 비롯해 9개관 통합 이전부터 발급된 단증 및 1978년 국기원이 통합 단증 발급체계 구축 후 현재까지 발급된 단증 등 국기원과 국립태권도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176점의 자료가 선보인다. 특히, ‘국기원 최초 정관’(1974년)은 일반에 처음 공개되는 자료로 오늘 날 반세기를 맞이한 국기원에 있어 근간이 되는 소중한 자료라고 할 수 있다.

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개원 50주년을 맞는 국기원의 역사를 한눈에 확인 할 수 있는 훌륭한 전시가 될 것”이다 라며 “우리 재단은 국기원 등과 함께 태권도의 소중한 가치를 국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다 라고 말했다.

한편, 태권도 전문 박물관인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는 태권도 역사와 문화, 인물 등 총 1만 여점의 유물을 통해 태권도의 모든 것을 만나 볼 수 있다. 

 

 

 

 

WTN 월드태권도뉴스 webmaster@w-taekwondo.com

<저작권자 © WTN 월드태권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경기영상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